본문 바로가기

SKSTOA

홍보센터

보도자료

보도자료
제목

SK스토아-경기도-행복나래, 경기도 사회적기업 성공스토리 함께 만든다

등록일 2019.07.17
내용

사회적기업 활성화를 위해 SK스토아, 경기도, 행복나래가 뭉쳤다.

 

SK스토아(대표 윤석암, www.skstoa.com)는 경기도 사회적기업의 상품 경쟁력 강화와 판로 확대를 위해 경기도, 행복나래와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17일 밝혔다.

 

오늘 오후 2시, 경기도의회에서 진행될 예정인 이번 협약식에는 SK스토아 윤석암 대표, 경기도 이화영 평화부지사, 행복나래 김태진 대표를 비롯해 관계자 약 20여 명이 참석한다.

 

이들 세 기관은 사회적기업 상품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식을 확산시키고 고객 접근성을 강화하는데 뜻을 같이했다. 이를 위해 우수한 경기도 사회적기업 상품이 TV홈쇼핑, 온라인몰 등 다양한 유통 채널에 입점하여 성공적으로 시장에 안착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경기도는 도내 경쟁력 있는 사회적기업과 상품을 발굴하고 네트워킹을 진행하는 교두보 역할을, 행복나래는 상품 개발과 컨설팅 및 온라인 입점 등을 지원하는 통합 공급자 역할을 맡았다. 그리고 SK스토아는 우수한 상품을 TV 방송을 통해 적극적으로 알리는 가교 역할을 할 예정이다. 

 

특히, SK스토아는 방송뿐 아니라 SK스토아 모바일 앱(APP)과 온라인몰(PC몰)에서도 이들 상품이 입점할 수 있도록 판로 지원에 적극 나선다. 가치 소비를 지향하는 소비자들에게 사회적기업 제품을 지속해서 선보임으로써 이들 기업의 자생력을 높이는 데 실질적인 도움을 준다는 계획이다.

 

이외에도 이들 세 기관은 ▲경기도 사회적기업 상품 홍보, 경쟁력 강화, 유통채널 연계 협력 지원 ▲사회적 가치 창출과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한 상호협력 사업 추진 ▲지역경제 활성화 및 상호발전을 위해 협력이 필요한 사항 등에 있어서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이화영 평화부지사는 “사회적기업도 시장경쟁력을 갖춰야만 지속가능한 경제 주체는 물론 사회혁신 주체로 바로 설 수 있다”라며 “취약계층 일자리 제공 및 수익 환원 등 사회적 가치를 우선하는 사회적기업들이 이번 협약을 계기로 상품 경쟁력을 강화하고 제품 판로도 개척할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당부했다.

 

SK스토아 윤석암 대표는 “영세한 규모로 판로 확대가 힘들었던 사회적기업들의 경쟁력 강화 및 제품 성공 스토리를 만들 수 있도록 맞춤형 컨설팅 등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히며 “사회적기업의 외형적 성장뿐 아니라 질적 성장까지 함께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전글

SK스토아, 삼복더위엔 음식과 패션으로 몸보신(保身)하세요

다음글

뜨거운 8월, 바캉스도 추석 준비도 SK스토아와 함께하면 Cool~